T1419, 'EXIT'로 강렬한 컴백 "학폭 다룬 메시지 잘 전달되길"


신인 보이그룹 T1419가 신곡 '엑시트(EXIT)'의 첫 컴백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T1419는 지난 1일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새 앨범 '비포 선라이즈 파트 2(BEFORE SUNRISE Part. 2)'의 타이틀곡 '엑시트' 무대를 인트로 무대와 함께 꾸며 이목을 사로잡았다.

이날 T1419는 강력한 메시지를 내포한 인트로 무대로 막을 열었다. 교복을 입고 등장한 멤버들은 책상과 의자를 활용한 고난도의 안무를 선보여 한편의 뮤지컬을 연상케 했다. 칼군무와 라이브로 '엑시트' 무대를 장악한 T1419는 독보적인 카리스마를 발산해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었다.

무대가 끝난 후 T1419는 "두 달 전 데뷔 무대를 가졌던 엠카운트다운에서 첫 컴백 무대도 선보이게 되어 너무 기쁘다“며 “데뷔 무대보다 더 떨렸던 것 같다. 다행히 실수 없이 무대를 잘 마쳐 행복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엑시트'는 사회적 문제를 다룬 곡이다. 곡 속에 담긴 저희의 메시지가 무대를 통해 대중분들께 잘 전달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엑시트'는 10대들의 작은 사회인 학교에서 야기되는 여러 순간을 직설적인 가사로 거침없이 표현해 다양한 방식의 폭력과 상처에 노출되고 있는 청소년들을 조명하고 이에 대한 경각심을 던진다.

'엑시트' 뮤직비디오는 공개 24시간 만에 조회수 300만뷰를 돌파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