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나인엔터테인먼트
/사진 = 나인엔터테인먼트


가수 KCM의 신곡 ‘그냥좋아’ 티저 영상에 선배 현진영이 깜짝 출연했다.

29일 공개된 ‘그냥좋아’ 티저는 KCM의 목소리와 함께 달샤벳 출신 가수 겸 배우 수빈과 모델 문수인이 연인으로 출연해 낭만적인 분위기를 연출한다.

이번 ‘그냥좋아’ 티저 영상의 킬링 포인트는 수빈과 문수인, 두 사람이 만든 달콤한 분위기 속에 깜짝 출연한 현진영. 현진영은 어둠 속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표정으로 등장해 두 사람에게 폭풍 잔소리를 늘어놓는 동네 아저씨로 출연해 웃음을 자아낸다.

현진영의 ‘그냥좋아’ 뮤직비디오 출연은 촬영 당일 즉흥적으로 성사됐다. 현진영이 촬영일 우연히 KCM에게 연락을 해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 방문까지 이어졌고, 즉석에서 연출진들이 현진영의 분량을 구성해 해당 장면을 촬영한 것.

KCM 소속사 이미지나인컴즈는 “현진영 씨가 KCM의 뮤비 작업 이야기를 듣고 ‘뭐든 도울 일이 있으면 좋겠다’는 뜻으로 현장을 방문해 주셨다”며 “다소 망가지는 코믹한 장면임에도 흔쾌히 응해 적극적으로 촬영에 주셨고 결과물에도 만족해 하셨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KCM은 어릴 적부터 현진영의 열렬한 팬이다. KCM은 가수 데뷔 이후 현진영과 친분을 쌓아 최근에는 곡 작업을 함께 하고 공연무대까지 같이 오르는 등 가요계에서 유명한 ‘현진영 성덕’이다.

KCM의 신곡 ‘그냥좋아’는 래퍼 아웃사이더가 피처링에 참여했으며 KCM이 슬픈 발라드에서 벗어나 봄 분위기에 어울리는 밝고 사랑스러운 멜로디와 노랫말을 담은 곡이다.

KCM의 ‘그냥좋아’는 오는 4월 3일 오후 6시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