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세정, 신보 '아임' 29일 발매
/사진 =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김세정이 작사-작곡하는 아티스트로 성장했다.

김세정은 29일 오후 3시 두 번째 미니 앨범 'I'm'(아임)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김세정은 이번 앨범을 통해 보여주고 싶은 자신의 면모가 무엇이냐는 질문에 "제 아티스트적인 면모를 최대한 보여드리려고 했다"며 "또, 긍정적인 제 부분 많은 분들에게 보여졌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그런 느낌도 담았다"고 했다.

김세정은 또 그룹 구구단이 아닌 솔로 가수로 활동에 나선 것과 관련 "감회가 남다른 건 사실이다. 잊지 말아야겠다 생각했던 건 구구단 때도 그렇고 지금도 꾸준히 열심히 같은 마음으로 해보자는 생각"이라며 "가장 나다운 위로를 여러분께 드려보자 하는 마음으로 앨범 자체는는 제 스스로가 솔직해 질 수 있는 일기 같은 공간"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번 앨범 통해서 이제는 '김세정이 노래만 하는 친구가 아니라 하고 싶은 이야기를 담을 수 있는 친구다'라는 말을 듣고 싶다"며 "또 '이번에도 세정이스러웠다'는 반응도 좋을 거 같다"고 덧붙였다.
/사진 =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번 타이틀곡 '워닝'(Warning)은 래퍼 릴보이가 피처링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누구나 한계를 느끼는 순간, 쉬어야 할 땐 쉬어 가자'라는 따뜻한 메시지와 위로를 담았다.

이번 신보에는 타이틀곡 '워닝'을 비롯해 '밤산책 (Do dum chit)', '집에 가자', '아마 난 그대를'까지 총 5트랙이 수록됐다. 특히 김세정은 이번 앨범 전곡의 작사, 작곡에 직접 참여, 자신만의 색깔과 감성을 담아냈다.

이날 오후 6시 발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