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승윤, 첫 정규 앨범 '페이지' 29일 발매
그룹 위너 강승윤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그룹 위너 강승윤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그냥 제 이야기입니다. 제가 느낀 감정을 제 목소리로 노래했어요. 앨범을 한 마디로 정의한다면 '강승윤'이라고 할 수 있겠네요."

강승윤은 29일 오후 1시 솔로 정규 1집 '페이지'(PAGE)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강승윤은 "굉장히 열심히 만들고 굉장히 고민에 고민을 거듭하며 만들어낸 이 음악들이 세상에 빛을 발할 수 있게 돼 그 자체가 일단 기쁘고 행복하다"며 "몇 시간 안 남아 너무 설렌다"고 말했다.

이어 이 앨범에 대한 의미를 전하며 "10년의 음악 활동을 회고하는 느낌의 앨범일 것 같다"며 "이 앨범이 드디어 세상에 나온다는 사실 자체가 너무 꿈만 같은 기분"이라고 덧붙였다.

'아이야'(IYAH)의 주제와 관련 "이 곡을 처음 스케치했을 때, 제가 위너의 리더이기도 하고. 제 성향상 부담감과 책임감에 어깨가 짓눌려 있을 때가 있었다. 그 때 곡을 쓰면서 이런 과정을 풀어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저희 어머니한테 저는 아이고, 엄마는 아직 저를 아이 취급을 하시니까. 나는 아직 우리 엄마한테는 아이인데 내가 너무 어른인척 하고 부담감에 살고 있지 않나 생각했다"며 "그런데 저만 그렇게 생각하는 거 같지 않더라. 많은 분들이 자기 자신이 모든 걸 안고 책임을 지며 살고 있다는 생각에 위로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강승윤은 또 "마지막 부분 떼창 파트가 있는데, 모두의 이야기라는 의미에서 그렇게 했다"고 덧붙였다.

강승윤은 가수 윤종신, 멤버 송민호, 래퍼 쌈디, 원슈타인 등과의 협업에 대해서도 전했다. 송민호와 함께한 수록곡 '베러'(Better)에 대해 "민호는 멤버기도 하다 보니 피처링이라고 표기하지 않고, '위드 민호'라고 썼다"며 "원래 이 곡은 민호의 랩이 들어가 있었던 노래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오래 묵혀 놨던, 내가 좋아하는 곡이었는데 이번에 앨범에 넣어야겠다고 생각하고 민호 파트를 많이 늘리고 편곡을 새로 했다"며 "민호도 가사를 새로 싹 써서 나오게 된 곡이다"이라고 설명했다.

강승윤은 또 "민호가 할 때는 엄청 진지하게 열심히 한다. 민호가 '내가 이번엔 랩으로 박자를 정말 어렵게 만들어 봐야지' 하더라"며 "원래 제가 민호 랩 파트를 다 소화할 수 있는데, 이 곡은 못한다. 외워도 잘 안 외워지고 박자가 헷갈리게 된다. 다시 한번 민호가 고맙다"고 인사했다.

또, 평소 은사로 따르고 있는 가수 윤종신과의 협업에 대해서 "'아이야'는 무조건 윤종신 선생님과 함께 해야겠다 생각하고 연락 드렸다. '이러한 곡이 있는데 선생님이 저의 선생님이고 멘토이고 인생을 먼저 사신 선배로서 대답을 하는 형식의 가사 써 주시면 어떨까요?'라고 부탁드렸다. '어 그래, 승윤이가 원하는 거 있으면 다 해줘야지' 하시는데 정말 감동이었다"며 "심지어 되게 여러 버전으로 다 녹음해서 열심히 해주셨다. 정말 감사드린단 말씀 드리고 싶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쌈디에 대해선 "고향이 같은 부산이라 잘 챙겨 주신다. 함께 일하며 정말 좋았다"고 했고, 원슈타인은 "사랑스러운 친구"라고 애정을 표현했다.
그룹 위너 강승윤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그룹 위너 강승윤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이번 앨범을 한 마디로 자신의 이름 석자 '강승윤'이라고 정의한 강승윤은 "이번 활동 기간 한달, 이렇게 소비되는 음악이 아니고 오랫동안 기억이 되면서 내가 이런 상황이 되었을 때 이 노래를 듣고 싶은 앨범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책을 읽다가 마음에 드는 구절이 있으면 책갈피를 끼워 넣지 않나. 그렇게 펼쳐서 볼 수 있는 페이지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강승윤은 끝으로 이번 앨범에 대해 "제 솔로로서는 1막은 시작 안 한 거 같고 프롤로그의 결말이나 클라이막스 부분 정도일 거 같다"며 "이 클라이막스를 지나고 나면 비로소 강승윤이라는 한 권의 책에서 1막이 시작되는 그런 느낌일 거 같다"고 말했다.

강승윤 타이틀곡 '아이야'는 나이가 들수록 갖게 되는 책임감과 어른이 되어야 한다는 부담감을 털어놓은 남자의 고백이 담겼다. 중독성 강한 멜로디와 강승윤의 보컬이 어우러졌다.

이날 오후 6시 공개.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