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란이, AREA 전속 계약
그루비룸 "만족감 준 아티스트"
'쇼미더머니9' 인연 계속된다
래퍼 미란이/ 사진=에어리어 제공
래퍼 미란이/ 사진=에어리어 제공


신예 래퍼 미란이가 프로듀싱팀 그루비룸(GroovyRoom)이 설립한 레이블 에어리어(AREA)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그루비룸의 신설 레이블 에어리어는 25일 공식 SNS를 통해 새롭게 영입된 미란이의 프로필 사진을 게재했다.

지난해 4월 싱글 앨범 ‘명탐정’으로 데뷔한 미란이는 매력적인 목소리와 신선한 멜로디, 깊이 있는 가사로 가요계에 눈도장을 찍었다. 같은 해 Mnet '쇼미더머니 9'에 출연해 우수한 성적으로 이름을 알렸다.

‘쇼미더머니9’에서 미란이와 호흡을 맞춘 그루비룸은 “프로듀서로서 가장 큰 만족감과 재미를 준 아티스트”라며 “함께 음악 작업을 하는 동안 무한한 가능성과 잠재력을 느꼈고, 무엇보다 미란이의 음악을 들으면 기분이 좋아진다”고 영입 배경을 설명했다.

특히 미란이는 그루비룸과 함께 한 경연곡 ‘VVS (Feat. JUSTHIS)(Prod. GroovyRoom)’를 통해 연일 음원 차트 상위권을 석권했고, ‘한국 힙합 어워즈 2021 올해의 힙합트랙’에도 선정되며 힙합 대세임을 증명했다.

놀라운 성장 속도로 음악 팬들의 이목을 사로잡은 미란이가 앞으로 그루비룸과 함께 보여줄 시너지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미란이는 소속사의 전폭적인 지원 아래 다양한 음악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