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년 만에 정규 앨범 컴백 기대
/사진 =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사진 =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그룹 뉴이스트(JR, 아론, 백호, 민현, 렌)가 오는 4월 19일 정규 2집 전격 컴백한다.

뉴이스트는 24일 0시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오는 4월 19일 두 번째 정규 앨범 ‘Romanticize’(로맨티사이즈)로 컴백을 확정 지으며 컴백 분위기 예열에 나서다.

이와 함께 공개된 콘셉트 페이지에서는 시크한 블랙을 배경으로 뉴이스트의 이번 앨범명인 “NU’EST The 2nd Album Romanticize”와 발매일을 뜻하는 “2021.04.19 6PM Release on”이라는 문구가 등장, 뉴이스트의 컴백을 기다려온 음악 팬들의 목마름을 단번에 해소시켰다.

특히 새 앨범 ‘Romanticize’는 ‘실제보다 더 낭만적으로(근사하게) 만들다’라는 사전적인 의미를 가지고 있는 만큼 뉴이스트가 정규 2집 ‘Romanticize’를 통해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는 무엇일지 많은 추측을 자아내고 있다.

더욱이 뉴이스트의 정규 2집 ‘Romanticize’는 지난 2014년 ‘Re:BIRTH’ 이후 약 7년 만에 발매하는 정규 앨범이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