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에스파(aespa)가 미국 피플지가 선정한 ‘이머징 아티스트’에 선정됐다.

미국 피플지는 최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021년 음악계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재능 있는 신흥 아티스트’ 30팀을 발표, 그중 에스파의 이름을 가장 먼저 올렸다.

피플지는 에스파에 대해 “빠른 속도로 정상에 오르고 있는 K팝 걸그룹”이라며 “데뷔곡 ‘Black Mamba’(블랙 맘바) 뮤직비디오는 유튜브 역사상 가장 빠르게 조회수 1억뷰를 달성한 K팝 그룹 데뷔 뮤직비디오다”라고 소개하며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또한 “에스파는 ‘Dazed Korea’(데이즈드 코리아) 3월호 표지를 화려하게 장식했고, 지방시의 새 앰버서더로서 패션계에도 발자취를 남기고 있다”며 에스파의 활약을 상세히 전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에스파는 데뷔 싱글 ‘Black Mamba’로 역대 K팝 그룹 데뷔곡 뮤직비디오 사상 최단 1억뷰 신기록을 세웠다. 또, 전 세계 95개국 음원 차트 진입, 미국 빌보드 글로벌 차트 K팝 아티스트 데뷔곡 최고 순위 등극, 중국 QQ뮤직 한국 차트 2020년 데뷔 걸그룹 최장 1위 기록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