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소년, 베일 벗은 '킬라' 무대…'괴물신예' 강렬 조짐


그룹 미래소년이 강렬한 카리스마로 음방 데뷔 무대를 장식했다.

미래소년은 지난 18일 오후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첫 번째 미니앨범 '킬라'(KILLA)의 타이틀곡 '킬라'와 수록곡 '위 아 퓨처'(We Are Future)를 선사했다.

이날 인트로 '위 아 퓨처'로 등장을 힘차게 알린 미래소년은 이어진 '킬라' 무대를 통해 폭발적인 퍼포먼스와 강렬한 카리스마를 드러냈다.

특히 무대의 화려한 레이저 조명과 어우러진 미래소년의 모습은 특별한 카타르시스를 느끼게 만들었다. 여기에 쉼 없이 몰아치는 댄스는 물론, 격정적인 안무에도 흔들림 없는 라이브 실력까지 뽐내며 팬들로부터 감탄을 이끌어냈다.

미래소년의 데뷔곡 '킬라'는 싱크 변조가 가미된 베이스 신스가 특징인 일렉트로 하우스 장르의 곡이다. '이 노래를 듣는 모든 사람에게 우리의 에너지를 전해주고 싶다'는 긍정적인 메시지처럼 미래소년의 패기와 열정이 뿜어져 나왔다.

미래소년은 이날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이들은 다양한 매력을 가득 담은 무대로 전 세계 K-POP 팬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겠다는 각오를 품고 당찬 출사표를 던졌다.

'미래소년'은 늘 대중과 함께 호흡하며 미래를 향해 나아가겠다는 소망을 담은 이름이다. 아울러 K-POP의 새로운 미래를 제시하고, 함께 열어가는 팀이 되고 싶다는 포부도 느낄 수 있다.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