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일 오후 6시 새 싱글 '셋' 발매
전작 이후 3개월 만에 초고속 컴백
/사진 = 위에화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위에화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우즈(WOODZ, 조승연)가 체중 감량에 성공했다.

우즈는 15일 오후 2시 첫 번째 싱글 앨범 '셋'(SET)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우즈는 "이번에 머리를 짧게 자르면서 살을 많이 뺐다. 다이어트를 많이 하고 뮤직비디오 촬영장에서도 거의 못 먹었다"며 "끝나고 나서 감독님과 연락하는데 노력한 만큼 잘 나왔다고 해주셔서 좋았다"고 말했다.

이어 "운동 좋아해서 체중은 71kg 정도까지 뺐다. 벌크업을 하고 체지방 줄였다"며 "체지방 6%까지 빼고 근육량 37%이다"라고 덧붙여 전했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필 라이크'(FEEL LIKE)를 비롯해 '투셰'(Touché), '리바운드'(Rebound)까지 총 세 곡의 자작곡을 담았다.
/사진 = 위에화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위에화엔터테인먼트 제공
타이틀곡 '필 라이크'는 시크한 베이스 라인과 무심하면서 섹시하게 전개되는 기타 리프, 간결하면서도 디테일한 드럼이 조화를 이루는 트랙이다. 남녀의 묘한 심리전을 그린 가사가 담겼다.

이날 오후 6시 발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