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티파이 차트 8위
서브 타이틀까지 인기
스트리밍 韓솔로 최고
블랙핑크 로제 /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블랙핑크 로제 /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블랙핑크 로제가 데뷔 첫 솔로 앨범으로 세계 최대 음원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 차트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로제의 솔로 싱글 앨범 'R'의 타이틀곡 'On The Ground'는 13일(미국시간) 스포티파이 글로벌 톱50 차트서 8위를 차지했다. 서브타이틀곡 'Gone'은 11위에 올라 만만치 않은 저력을 보여줬다.

스포티파이 24시간 스트리밍 횟수는 역대 한국 솔로 아티스트 최고인 것으로 집계돼 그의 세계적 영향력을 다시 한번 가늠하게 했다.

'On The Ground'는 스포티파이서 지난 하루 동안 약 326만 회, 서브타이틀곡 'Gone'은 294만 회 각각 재생됐다. 이는 정식 발매된 한국 솔로 아티스트의 음원 중 가장 높은 수치이자 걸그룹 전체를 놓고 봐도 로제가 속한 블랙핑크 외 마땅한 비교 적수가 없는 기록이다.

3억 5천 만명 이상(2020년 4분기 기준)의 가입자를 확보한 스포티파이는 미국 빌보드와 영국 오피셜 차트에도 영향을 끼치는 파급력 높은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다. 아이튠즈, 애플뮤직, 유튜브와 더불어 스포티파이까지 총 4개 차트를 합산해 순위를 매기는 글로벌 디지털 아티스트 랭킹에도 포함된다.

미국을 비롯해 총 51개국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에 오르며 단숨에 월드와이드 차트 정상까지 밟은 로제는 14일 오후 방송되는 SBS '인기가요'에 출연해 솔로 첫 음악방송 무대를 꾸민다.

앨범 발표 후 치르는 로제의 첫 무대인 동시에 로제 최초의 솔로 안무가 공개되는 셈. 로제가 직접 큰 만족감을 표하며 신선하고 탄탄한 구성을 예고했던 터라 글로벌 팬들의 폭발적인 관심이 쏠릴 것으로 기대된다.

로제의 솔로 타이틀곡 'On The Ground'는 '항상 더 높은 곳을 바라보며 달려왔지만 정작 중요한 가치는 내 안에 있다'는 내용의 가사를 담은 곡이다. 섬세하면서도 파워풀한 로제의 보컬과 어우러진 어쿠스틱 기타 사운드의 변주, 긴장감 감도는 멜로디와 신비로운 분위기의 악기 편곡 등이 지금껏 느껴보지 못한 새로운 쾌감을 선사한다.

'On The Ground' 뮤직비디오는 공개 당일 유튜브에서 가장 많이 본 동영상 1위에 오르기도 했다. 24시간 동안 약 3900만 뷰를 기록했으며, 이날 오전 현재 5600만 뷰를 돌파했다.

한편 로제는 '인기가요'에 이어 16일(미국 현지시간) NBC '더 투나잇 쇼 스타링 지미 팰런'(The Tonight Show Starring Jimmy Fallon)에 출연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