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판타지오 제공
/사진= 판타지오 제공


그룹 아스트로(MJ, 진진, 차은우, 문빈, 라키, 윤산하)가 컴백한다.

11일 소속사 판타지오뮤직 측은 “아스트로(ASTRO)가 오는 4월 5일 두 번째 정규 앨범으로 컴백한다. 작년 5월 ‘GATEWAY’(게이트웨이) 후 약 10개월 만의 컴백이니 많은 기대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번 정규는 2년 3개월 만의 두 번째 앨범으로, 이번 활동을 통해 아스트로는 한층 더 물오른 비주얼과 강렬한 퍼포먼스 등 이제까지와는 다른 모습으로 전 세계 팬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특히 개인 활동으로 능력치를 키워온 아스트로는 얼마 전 뮤직비디오 촬영도 마쳤으며, 이제까지와는 또 다른 모습이 가득 담긴 이번 정규앨범의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국내외 K-POP(케이팝) 팬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아스트로는 드라마와 예능, MC, 뮤지컬, 유닛 활동, 음악 작업 등 개인으로서 활발하고 성공적인 활동을 이어오고 있기에 오랜만의 완전체 출격에 대한 팬들의 궁금증까지 높아지고 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