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뉴에라프로젝트
사진제공=뉴에라프로젝트


가수 임영웅의 신곡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가 뜨거운 반응을 얻으면서 그가 이전에 발매한 노래들도 음원 차트에서 역주행하는 인기를 누리고 있다.

지난 9일 발매된 임영웅의 새 싱글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는 바이브 국내 급상승 차트 1위 및 멜론 최신 24Hits 차트 2위 등극을 비롯해 지니, 벅스 실시간 차트 최상위권을 차지했다.

특히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의 인기에 힘입어 지난해 발매됐던 '이제 나만 믿어요'와 '히어로(HERO)'의 순위가 동반 상승해 음원 차트 상위권에 랭크되는 등 임영웅 효과를 톡톡히 발휘하고 있다. 이는 그동안 임영웅 신곡을 염원했던 팬과 대중들의 기대와 관심을 방증하는 성적으로 더욱 주목을 받고 있다.


또한 음원 발매 직후 한 음원 사이트의 '좋아요' 수가 1만 개 이상을 돌파하면서 임영웅의 독보적인 저력을 증명했다. 음원 사이트 관계자는 "임영웅의 음원 사이트 '좋아요'와 실시간 댓글 파급력이 최정상급 아이돌에 버금간다. 놀랍다"고 언급하기도 했다.

이밖에도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뮤직비디오가 10일 오후 140만 뷰를 돌파했으며 유튜브 인기 급상승 동영상 1위를 기록하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는 오랜 시간 곁을 지켜준 사람에 대한 사랑의 마음을 담담하게 담아낸 곡으로 ‘트로트 레전드’ 설운도가 임영웅에게 특별히 선물한 자작곡이다. 서정적인 멜로디에 임영웅만의 부드러운 보이스와 깊은 감성이 더해지며 리스너들의 호평을 얻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