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 일본서도 '음원강자'
기세 몰아 라디오 출격, 팬과 '교감'
아이콘 /사진=YG엔터테인먼트
아이콘 /사진=YG엔터테인먼트


그룹 아이콘(iKON)이 일본 주요 음원차트 정상을 유지하고 있다.

아이콘의 디지털 싱글 '왜왜왜 (Why Why Why)'는 9일 오전 9시 기준 일본 라쿠텐뮤직 데일리차트 1위를 기록했다. 5일 연속 정상 차지다.

라쿠텐뮤직 실시간 종합 랭킹에서 꾸준히 정상을 지켜온 아이콘은 8일 데일리차트로 변경된 후에도 철옹성 같은 1위를 수성했다. 발매 첫날(3일) 상위권에 진입한 뒤 빠르게 상승세를 탄 유의미한 결과다.

아이콘을 향한 일본 팬들의 식지 않는 열기를 확인할 수 있는 대목. 아이콘은 데뷔와 동시에 일본 오리콘 차트 정상에 오르는가 하면 그해 '일본 골든디스크 대상'과 '일본 레코드 대상'에서 신인상을 수상하는 등 돌풍을 일으켰다. 뿐만 아니라 'iKON JAPAN TOUR 2019'를 통해 일본 투어 총 누적관객수 100만 명을 돌파한 바 있다.

세계 각국에서도 아이콘의 귀환을 주목하고 있는 분위기다. 이 노래는 아이튠즈 송 차트 10개국 1위를 기록했고 중국 최대 음원 사이트 QQ차트서도 최상위권을 기록하며 글로벌 존재감을 확인했다. 지니, 벅스 등 국내 주요 음원 차트에서 역시 상위권에 올라 아이콘의 컴백을 기다려온 팬들의 기대에 부응했다.

기세를 몰아 아이콘은 오는 10일 KBS Cool FM '강한나의 볼륨을 높여요'와 11일 SBS 파워 FM '이준의 영스트리트'에 완전체로 출연할 예정이다. 12일에는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동혁과 준회, 13일 SBS 파워 FM '박소현의 러브게임'에는 진환과 동혁이 등장해 팬들과 만난다.

한편 아이콘의 '왜왜왜 (Why Why Why)'는 아름답게 피었다가 시들어 사라지는 꽃처럼 결국 끝을 맺게된 사랑에 관한 곡이다. 이별에 대한 후회와 슬픔을 노래하는 아이콘의 섬세한 보컬이 인상적이다.

지난 4일 Mnet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6일 MBC '쇼!음악중심'과 7일 SBS '인기가요'에서 연달아 컴백 무대를 꾸며 글로벌 팬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김예랑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