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곡 '빌런' 공개
치타X제이미 조합
당당한 카리스마
'엠카운트다운' 치타 / 사진 = Mnet 영상 캡처
'엠카운트다운' 치타 / 사진 = Mnet 영상 캡처


가수 치타가 신곡 ‘Villain' 무대를 최초로 공개했다.

치타는 4일 오후 방송된 Mnet 음악 프로그램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신곡 'Villain'(빌런)(Feat. 제이미) 무대를 공개했다.

이날 치타는 파격적인 스타일 변화를 꾀한 신곡 'Villain' 무대를 최초로 공개했다. 매혹적인 빌런으로 변신한 치타는 기존 파워풀한 스타일에서 세련되고 그루브한 매력을 선사했고, 치명적인 눈빛과 카리스마로 압도적인 무대를 완성했다.

블랙 스타일링으로 시크하고 싸늘한 카리스마를 장착한 치타는 무대를 장악했다. 강렬한 눈빛과 제스처로 치명적인 빌런으로 변신해 시선은 물론, 리스너들의 귓가를 압도하며 갓치타의 컴백을 알렸다. 특히 피처링에 참여한 제이미가 깜짝 등장해 호흡을 맞추며 굿걸 케미를 다시 한번 뽐냈다.

치타의 신곡 'Villain'은 자유를 억압받고 개성 없는 삶을 강요받으면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사람들을 위해 '자신이 대신 빌런이 되어 악을 무찌르고 맞서 싸워줄테니 포기하거나 겁내지 말고 솔직하고 당당하게 자신만의 색으로 살아가라'는 메시지를 전하는 힙합 기반의 팝 장르 트랙이다.

한편, 치타는 방송 출연 및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계속해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