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 사진제공=EDAM엔터테인먼트
아이유 / 사진제공=EDAM엔터테인먼트


가수 아이유가 봄날의 꽃잎 같은 아련한 분위기를 뽐냈다.

아이유의 소속사 EDAM엔터테인먼트는 24일 공식 SNS를 통해 정규 5집의 2차 티저 이미지를 게재하며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공개된 사진 속 아이유는 한쪽 팔을 베고 누워 따스한 봄날을 추억하듯 그윽한 눈빛으로 무언가를 바라보고 있다. 무엇보다 카메라가 아닌 다른 곳에 시선을 둔 아이유는 그만의 독보적인 분위기를 발산하며 오묘한 분위기를 풍기고 있어 새 앨범 콘셉트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자극시켰다.

또한 이번 티저 이미지와 함께 'HILAC'이라는 새로운 문구가 추가로 공개되며, 그 단어의 의미를 추측하기 위한 다양한 해석이 쏟아지는 등 팬들의 폭발적인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사진제공=EDAM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EDAM엔터테인먼트
아이유는 앞서 공개한 첫 티저 이미지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승부사의 눈을 가진 강렬한 분위기의 'BYLAC'에 이어 이번에는 몽환적인 아우라가 느껴지는 상반된 모습의 'HILAC'을 선보였다.

아이유의 이번 신보는 2017년 '팔레트' 이후 4년 만에 선보이는 정규 앨범이다. 특히 매 앨범 다양한 시각으로 새로운 음악적 장르를 시도한 아이유가 이번 앨범을 통해 어떤 모습을 선보일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