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신곡 '파라노이아' MV 2000만 뷰 돌파
유튜브 구독자 100만 돌파
사진제공=커넥트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커넥트엔터테인먼트


가수 강다니엘이 솔로 아티스트로서 맞은 터닝포인트가 그 예고편부터 남다른 존재감을 자랑하고 있다.

강다니엘의 신곡 '파라노이아(PARANOIA)'의 뮤직비디오가 지난 20일 오후 유튜브 기준 2000만뷰를 돌파했고, 때를 같이해 유튜브 공식 계정 구독자도 100만명을 넘어섰다.

차트 1위에 이어 글로벌 플랫폼에서도 의미있는 수치가 이어지면서 강다니엘은 솔로 아티스트로서 터닝포인트를 제대로 보여주고 있다.

'파라노이아'의 뮤직비디오 2000만뷰는 속도 면에서 더욱 놀랍다. 공개 이틀 만에 1000만뷰를 기록하며 자체 기록을 경신했던 강다니엘은 2000만뷰 역시 하향세 없이 바로 2일 만에 달성했다. 지난해 '깨워'의 기록보다 20배 넘는 빠른 속도다. 국내를 넘어 더 많은 글로벌 팬들이 '파라노이아'에 열광하고 있다는 방증이다.

이같은 반응에 힘입어 구독자 역시 100만에 도달했다. 강다니엘은 2019년 7월 계정 오픈과 동시에 10만, 솔로 데뷔일에만 21만, 단 10일 만에 51만 팬을 모으며 기록적인 행보를 보였다. '파라노이아' 발매와 함께 직전 앨범 '마젠타(MAGENTA)' 시점부터 20여 만 팬이 더 결집하며 골드버튼, 100만 클럽에 가입됐다.

이같은 '파라노이아'의 뜨거운 반응은 특별한 의미를 지닌다. 강다니엘이 직접 쓴 가사 안에 그동안 겪었던 아픔과 갈등을 담은 곡이라서 더욱 뜻깊다. 그동안 보여준 무대와 차원이 다른 카리스마, 궁극의 퍼포먼스는 앞으로 펼쳐나갈 강다니엘 음악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각종 음악 방송 무대에서 컴백 첫 주를 화려하게 마친 강다니엘은 끊임 없이 팬들과 소통한다. 오는 23일 뮤직비디오 퍼포먼스 버전을 새롭게 공개하고 '파라노이아'의 다양한 매력을 공유할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