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 제이홉이 팬들을 위해 꾸민 'BE (Essential Edition)' 발매 기념 콘텐츠 'Curated for ARMY'를 공개했다.

제이홉은 16일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공식 홈페이지에 손수 그린 소품이 담긴 '아미의 방' 이미지와 방을 소개하는 육성 오디오 가이드를 올렸다.

제이홉은 향수와 러그로 '아미의 방'을 꾸몄다. 그는 "사람과 사람 사이에 가장 또렷하게 남는 기억이 향기라고 생각한다. 기억은 흐릿해도 그때 맡은 향기를 다시 맡으면 당시의 기억이 선명해지곤 한다"라며 "방탄소년단과 아미의 예쁜 추억을 생생하게 만들어 줄 수 있는 향기를 담은 향수를 '아미의 방'에 놓았다"라고 설명했다.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또한, 제이홉은 러그를 선물하는 이유에 대해 "추운 겨울 '아미의 방'에 필요한 건 러그가 아닐까"라며 "평범한 러그로는 전해 드리고 싶은 따뜻함이 온전히 전달되지 않을 것 같아 저의 사랑을 담은 하트 모양의 러그를 놓았다. 언제든지 여러분을 따뜻하고 포근하게 감싸 줄 수 있는 제이홉 같은 따스함이 넘치는 러그를 아미의 방에 꼭 놓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지난 11일부터 차례로 팬들을 위한 'Curated for ARMY'를 공개하고 있는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손수 꾸민 '아미의 방'이 서서히 완성되며 전 세계 팬들의 호응도 커지고 있다.

미국 빌보드 싱글 차트 '핫 100' 1위와 '2021 그래미 어워드' 후보 등재라는 새 역사를 함께 써 내려간 전 세계 팬들에게 방탄소년단이 보답하는 마음을 담아 선보이는 'BE (Essential Edition)'는 오는 19일 발매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