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틱스토리와 이별
"윤종신 스승님, 감사"
향후 계획 미정
가수 박재정 / 사진 = 텐아시아DB
가수 박재정 / 사진 = 텐아시아DB


가수 박재정이 미스틱스토리와 이별했다.

10일 박재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오늘 드릴 이야기가 있어 글을 쓰게 됐습니다. 2015년부터 함께 한 미스틱과 계약이 끝이 났습니다. 6년 동안 저를 위해서 헌신해 주신 미스틱 분들께 이 글을 보신다면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하고 싶습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저의 열아홉은 제 인생의 가장 큰 변화가 온 시기였습니다. 윤종신 선생님을 만났기 때문입니다. 음악을 사랑하는 사람으로서 윤종신이라는 사람의 노래를 부를 수 있었다는 것 그리고 20대를 가수로 보낼 수 있었다는 것에 대해 정말 영광이었고 진심으로 감사했다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라며 "혼자서는 절대 가질 수 없고 느낄 수 없을 경험이었습니다. 스승님과 함께 했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에게 음악을 대할 때 진중한 사람이라는 걸 알릴 수 있었습니다. 예전에 드렸던 편지의 내용처럼 선생님 덕분에 제가 저를 더 사랑할 수 있게 됐습니다. 꿈만 가득했던 어린아이에게 소중한 20대를 선물해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합니다"라며 미스틱 수장 윤종신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박재정은 향후 계획과 관련해 "미래에 대해선 아직 저도 잘 모르겠습니다. 건강하게 지내다 다시 음악을 하고 싶을 때 용기를 갖고 여러분께 인사를 드리겠습니다. 그때 웃으며 반겨주시길 바랍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박재정은 지난 2013년 Mnet '슈퍼스타K5' 우승자로 데뷔, 2015년부터 미스틱스토리에서 활동해왔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