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김우석 / 사진제공=티오피미디어
가수 김우석 / 사진제공=티오피미디어


가수 김우석이 자신의 매력을 자랑했다.

김우석이 8일 오후 두 번째 솔로 앨범 '2ND DESIRE [TASTY]' 온라인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번 앨범은 첫 번째 솔로 앨범 'GREED' 이후 9개월 만에 내는 신보다.

앨범에는 타이틀곡 '슈가(Sugar)'를 비롯해 6곡이 수록됐다. 김우석은 전곡 프로듀싱에 참여해 앨범 프로듀서로 이름을 올렸다. 타이틀곡 '슈가'는 사랑에 대한 감정을 감각적인 가사로 표현한 POP R&B 댄스곡이다.

이날 김우석은 이번 앨범에 대해 "'GREED'가 욕심에 관한 이야기였기 때문에 섹시했다면, 이번 앨범은 풋풋한 사랑을 음식에 비유했기 때문에 달달하다. 지난 앨범과 다르다"고 소개했다.

이어 "앨범마다 다른 모습과 새로운 색깔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그래서 이번 앨범은 저번 앨범과 다른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고, 음악적 스펙트럼을 넓히고 싶었다"고 강조했다.

'치명섹시'와 '귀염뽀짝' 중 어느 콘셉트에 더 가깝냐는 MC 박슬기의 질문에 "치명섹시과 귀염뽀짝 중간 느낌이라고 생각을 하는데, '슈가'를 작업할 때의 느낌이 남아있기 때문에 귀염뽀짝에 가까운 거 같다"고 답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