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탁 /사진=뉴에라프로젝트 제공
영탁 /사진=뉴에라프로젝트 제공


가수 영탁이 신곡 '이불' 오피셜 포토를 추가 공개하며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뉴에라프로젝트는 5일 0시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영탁의 신곡 '이불' 2차 오피셜 포토 2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바닥에 편안하게 앉아 환한 웃음을 짓고 있는 영탁의 모습이 담겨 있다. 베이지색 셔츠와 흰 바지로 내추럴한 매력을 더한 영탁은 환한 미소를 지으며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영탁 /사진=뉴에라프로젝트 제공
영탁 /사진=뉴에라프로젝트 제공
또 다른 사진에서 영탁은 싱그러운 미소를 머금은 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영탁은 절로 빠져들게 만드는 부드러운 눈빛으로 독보적인 매력을 발산하며 신곡 '이불'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이불'은 영탁이 방송, 광고 활동을 오가는 바쁜 일정에도 작업에 매진하며 정성 들여 준비한 곡이다. "나는 그대 이불이 되어 아픈 마음 덮어주겠소"라는 따뜻한 위로가 담긴 이 노래는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이들에게 포근한 힐링을 선사할 전망이다.

영탁의 신곡 '이불'은 오는 1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에 공개될 예정이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