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대 앞두고 팬들에 선물
어쿠스틱 팝 장르 '기억과 기억사이'
/사진 = 매니지먼트 이상
/사진 = 매니지먼트 이상


데뷔 11년만에 공개하는 김명수(엘)의 첫 솔로앨범 ‘메모리’가 3일 베일을 벗는다.

첫 솔로 앨범인 ‘메모리’는 오는 2월 22일 입대를 앞둔 김명수가 팬들에게 보내는 선물이다.

앨범 수록곡 ‘기억과 기억사이’는 어쿠스틱 팝 장르로 담백하고 서정적인 기타 사운드에 김명수의 진정성 있는 보컬이 더해져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특히, 이 곡은 전자악기를 사용하지 않고 모두 어쿠스틱 악기를 이용해 아날로그적인 감성이 물씬한 곡으로 완성되어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데뷔 11년만의 솔로앨범 발매 소식에 일찍부터 팬들의 뜨거운 관심이 이어진 바 있어 이번 앨범을 통해 김명수가 어떤 새로운 매력을 보여줄지 기대가 모아진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