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그루블린 제공
/사진 = 그루블린 제공


그룹 빅스 라비가 솔로 신곡을 내고 팬들을 만난다.

라비(RAVI)는 오는 8일 오후 6시 신곡 '범(虎)'을 국내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식 발매한다.

힙합 레이블 그루블린 측은 지난 1일 공식 인스타그램에 라비의 신곡 '범'에 대한 커밍순 티저 이미지를 게재했다. 공개된 이미지에는 반만 보이는 호랑이의 얼굴과 '범'이라고 적힌 글자가 적혔다.

앞서 라비는 지난해 12월 24일 열린 2020 KBS '연예대상'에서 '범+범 내려온다' 스페셜 무대를 선보여 주목을 받았다. 당시 한복을 입고 나온 그는 절도 있는 군무와 귀에 박히는 래핑으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했다.

라비는 "신곡 '범'을 통해 가요계 팬들에게 새해 첫인사를 하게 됐다"며 "'범'은 신명나는 가락과 한국적인 색채를 띤 곡이다”고 전했다.

라비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에서 남다른 예능 감각을 뽐내고 있다. 또한 네이버 나우 라이브쇼 ‘퀘스천마크’ 호스트를 맡고 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