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 쇼플레이
/사진 = ㈜ 쇼플레이


JTBC ‘싱어게인’이 정홍일을 비롯한 TOP10 진출자들의 경연곡들을 음원으로 발매한다.

지난 1일 방송된 ‘싱어게인-무명가수전’(이하 ‘싱어게인’) 11회의 무대들이 오늘 2일 낮 12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음원으로 발매된다.

이날 발매되는 ‘싱어게인 EP11’에는 타이틀곡 정홍일의 ‘마리아’(Maria)를 시작으로 최예근의 ‘아이러니’(Irony), 유미의 ‘개여울’, 태호의 ‘사랑 사랑 사랑’, 요아리의 ‘안녕’까지 총 5곡이 수록된다.

정통 헤비메탈의 진수를 보여준 29호 가수 정홍일은 영화 ‘미녀는 괴로워’의 OST로 유명한 ‘마리아’를 선곡했다. 특히 정홍일은 원곡의 희망적인 가사에 자신만의 감성과 색깔을 더해 ‘정통 록’의 강렬한 존재감을 뽐냈다. 정홍일의 시원한 고음과 신선한 편곡으로 재탄생한 ‘마리아’는 음원으로도 한번 더 짜릿한 전율을 선사할 예정이다.

23호 가수 최예근은 심사위원 선미의 데뷔곡인 원더걸스의 ‘아이러니’로 매력적인 무대를 펼쳤다. 차별화된 트랩 사운드가 돋보이는 편곡으로 원곡과는 전혀 다른 느낌을 만들어낸 최예근은 소울 넘치는 가창력에 자작 랩까지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귀를 사로잡았다.

33호 가수 유미는 정미조의 ‘개여울’로 아련한 감성을 가득 담아냈다. 유미는 피아노 반주 하나에 목소리 만으로 무대를 가득 채우며 잠시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레전드 무대를 만들어냈다.

37호 가수 태호는 뉴 잭 스윙 스타일로 편곡한 김현식의 ‘사랑 사랑 사랑’으로 세련되고 임팩트 넘치는 무대를 꾸몄다. 음악뿐만 아니라 헤어와 의상까지 신경 써 꽉 찬 무대를 만들어낸 태호는 여유로운 무대 매너로 파워풀한 퍼포먼스를 펼쳤다.

47호 가수 요아리는 그동안 자신을 아프게 한 모든 것들과 작별하는 의미로 ‘안녕’을 불렀다. 원곡과는 달리 몽환적인 분위기로 편곡된 이 곡은 요아리의 독보적인 음색에 절제된 감정 표현이 더해져 깊은 울림을 선사한다.

오디션 프로그램 최초로 번호제를 도입한 ‘싱어게인’은 참가자 모두를 1호부터 71호 가수로 호명하며 그 정체에 대한 관심을 증폭시킨 바 있다. 특히, TOP10 진출자들은 지난 주 명명식과 함께 본인의 이름을 되찾아 더욱 자신감 넘치는 무대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더욱 사로잡았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