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뉴에라프로젝트
사진제공=뉴에라프로젝트


가수 영탁이 2021년 첫 신곡을 발표한다.

뉴에라프로젝트는 1일 "영탁이 오는 10일 오후 6시 새 디지털 싱글 '이불'을 발매한다"고 밝혔다.

'이불'은 영탁이 활동으로 바쁜 가운데서도 끊임없이 곡 작업에 매진하며, 오랜 기간 정성 들여 준비한 곡이다. '찐이야' '누나가 딱이야' '니가 왜 거기서 나와' '꼰대라떼'를 잇는 영탁의 신곡 ‘이불’에 팬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함께 공개된 '이불' 커밍순 이미지에는 여느 가정집에서나 볼 수 있는 평범한 풍경으로 구성돼 "나는 그대 이불이 되어 아픈 마음 덮어주겠소"라는 따뜻한 내용의 가사 일부가 담겨 신곡 ‘이불’을 향한 궁금증을 더욱 증폭시키고 있다.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모든 이들에게 위로가 되어줄 영탁의 신곡 '이불'은 오는 1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한편 영탁은 지난해 TV CHOSUN '내일은 미스터트롯' 선 입상을 시작으로 방송, 광고, OST 등 다방면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며 트로트 열풍의 선두주자로 활약 중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