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워너뮤직코리아
사진제공=워너뮤직코리아


가수 김호중이 2020년 가장 많은 음반을 판매한 남성 솔로 아티스트에 등극했다.

지난 27일 음반 집계 사이트 한터차트가 발표한 '2020년 연간 음반차트(2020년 1월 1일~12월 31일 집계)' 순위에 따르면 남성 솔로 부문에서 김호중이 1위에 올랐다.

김호중은 지난해 누적 음반 판매량 105만 5142장을 기록하면서 남성 솔로 아티스트 가운데 가장 많은 음반 판매량을 자랑했다.

김호중은 지난해 정규앨범 '우리家', 클래식 앨범 'CLASSIC ALBUM VOL.1: MY FAVORITE ARIAS'와 'CLASSIC ALBUM VOL.2: MY FAVORITE SONGS' 등을 발매했다.
사진제공=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특히 '우리家'는 초동 53만 장 이상의 판매고를 올려 역대 솔로 초동 2위에 올랐으며, 유럽의 빌보드인 'WORLD MUSIC AWARDS'(월드 뮤직 어워즈)의 'United World Album Chart'(유나이티드 월드 앨범 차트)에서 44만 장 이상의 판매량으로 1위에 오르기도 했다.

클래식 미니앨범 1과 2버전 역시 은 판매 일주일 만에 각각 26만장과 25만 장을 돌파하면서 초동 순위 7위와 8위에 올랐다.

현재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 중인 김호중은 군백기에도 주목을 받으며 차후 활동을 기대케 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