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아이유 / 사진제공=EDAM엔터테인먼트
가수 아이유 / 사진제공=EDAM엔터테인먼트




아이유가 아이유식의 위로로 대중에게 위로를 전했다. 억지로 감동을 주려하지 않아도 진심이 묻어난 가사들은 덤덤하게 그러나 사랑스럽게 마음에 닿는다.

아이유는 지난 27일 신곡 '셀러브리티(Celebrity)'를 발매했다. 노래도 궁금하지만, 아이유가 이 노래를 왜 썼는지 어떤 마음으로 썼는지 모두가 궁금해했다.

이 곡은 아이유가 올해 공개할 정규앨범의 선공개곡으로 아이유가 처음 시도하는 경쾌한 팝 사운드의 곡이다. 아이유만의 감성을 담아 마음이 지친 이들에게 활력과 에너지를 전하는 메세지를 담았다.

아이유는 '셀러브리티'에 대해 "듣는 이들에게 공감과 위로가 될 수 있도록 어느 때보다 공들여 작업했다"고 말했다. 아이유가 직접 쓴 가사와 노래에 대한 설명은 '셀러브리티'의 전부다.
사진제공=EDAM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EDAM엔터테인먼트
그는 "시선을 끄는 차림과 조금 독특한 취향, 다양한 재능, 낯가림에서 비롯된 방어기제, 매사에 호오가 분명한 성격 등으로 인해 종종 별난 사람 취급을 받아온 친구가 있다. 그 친구의 그런 특징들 때문에 나는 더욱 그 애를 사랑하는데, 본인은 같은 이유로 그동안 미움의 눈초리를 더 많이 받으며 살아왔다고 했다"고 말했다.

이어 "나의 '별난 친구'에게 해주고 싶은 말들을 적으며 시작했던 가삿말이었지만 작업을 하다 보니 점점 이건 나의 얘기이기도 하다는 걸 깨달았다. 가사를 완성하고 나니 내 친구나 나뿐만이 아니라 그 누구를 주인공에 대입시켜도 전혀 부자연스럽지 않다는 생각이 들었다. 누구나 살면서 한 번쯤은 내가 남들이 만들어 놓은 기준에 맞지 않는 사람이라는 이유로 소외감을 느껴본 적이 있을 테니까. 내 친구를 포함해 투박하고도 유일하게 태어난 이들에게 말하고 싶다"고 고백했다.

"당신은 별난 사람이 아니라 별 같은 사람이라고."
가수 아이유 / 사진제공=EDAM엔터테인먼트
가수 아이유 / 사진제공=EDAM엔터테인먼트
아이유가 직접 쓴 앨범 설명서처럼 가사도 반짝거린다.

'넌 모르지 떨군 고개 위 환한 빛 조명이 어딜 비추는지' '느려도 좋으니 결국 알게 되길 The one and only You are my celebrity' '잊지마 넌 흐린 어둠 사이 왼손으로 그린 별 하나
보이니 그 유일함이 얼마나 아름다운지 말야 You are my celebrity' (아이유 '셀러브리티' 中)

아이유의 '셀러브리티'는 발매와 동시에 지니 뮤직, 벅스 등 주요 음원차트 1위는 물론, 최근 개편된 멜론 24Hits 차트에 단시간 내 진입했고 다음날까지 여전히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하고 있다.

더불어 이번 신곡은 아이튠즈 송 차트 6개국에서도 1위를 기록했으며, 뮤직비디오 역시 600만 뷰를 거뜬히 넘겼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