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라스트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KBS 2TV '뮤직뱅크', MBC '쇼! 음악중심', SBS '인기가요' 캡처
엘라스트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KBS 2TV '뮤직뱅크', MBC '쇼! 음악중심', SBS '인기가요' 캡처


그룹 엘라스트(E'LAST)가 후속곡 '댄저러스(Dangerous)' 첫 주 활동을 성료했다.

지난 13일 두 번째 미니앨범 '어웨이크(AWAKE)'의 수록곡 '댄저러스' 뮤직비디오를 공개하며 본격적인 후속곡 활동 시작을 알린 엘라스트는 MBC every1 '쇼! 챔피언', Mnet '엠카운트다운', KBS 2TV '뮤직뱅크', MBC '쇼! 음악중심', SBS '인기가요' 등 각종 음악 방송에 출연해 화려한 무대를 꾸몄다.

엘라스트는 섬세한 춤선이 돋보이는 '기사의 맹세'와 '눈물자국'의 퍼포먼스와는 달리 신나는 비트에 맞춘 과감한 군무로 파워풀한 에너지를 발산했다. 올 가죽 슈트는 엘라스트의 야성미를 돋보이게 했고, 짙은 카리스마를 풍겨 무대를 더욱 빛나게 했다.

또한 여유로운 모습 속에서도 보여준 단단한 팀워크는 완벽한 퍼포먼스를 완성했고, 무대를 휘어잡는 장악력을 발휘해 시선을 뗄 수 없게 했다.

'댄저러스'는 트랩 비트의 EDM 스타일 곡으로, '눈물자국'의 서정적인 감성과는 다른 과감한 반전 매력을 보여준다. 이성과 감정의 경계선을 넘나들며 위험한 상상의 나래를 펼치는 스토리텔링이 흥미를 자아내고, 은밀하고도 농밀한 이미지를 물씬 풍겨내는 노랫말과 빠른 스피드가 곡에 빠져들게 한다.

한편 엘라스트는 후속곡 '댄저러스' 활동을 이어가며 다채로운 무대를 보여줄 예정이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