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빌리프랩
사진제공=빌리프랩


그룹 엔하이픈(ENHYPEN)의 시즌 그리팅이 일본 오리콘 주간 차트에서 1위에 오른 것은 물론 일본 인기 방송에 연이어 출연하는 등 일본 내에서 뜨거운 인기를 입증하고 있다.

21일 일본 오리콘에 따르면 엔하이픈이 지난 15일 발매한 '엔하이픈 2021 시즌 그리팅(ENHYPEN 2021 SEASON’S GREETINGS)'은 1월 25일 자(1월 11일~1월 17일) 주간 DVD 차트에서 총 1만 2758장의 판매량을 기록하며 정상을 차지했다. 이 시즌 그리팅은 발매 당일인 1월 15일 자 일간 DVD 차트에서도 1위에 오른 바 있다.

앞서 엔하이픈의 데뷔 앨범 '보더 : 데이 원(BORDER : DAY ONE)' 역시 일본 오리콘 차트를 포함, 주요 차트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보였다. 이 앨범은 오리콘 차트 진입과 동시에 2020년 12월 4일 자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에서 정상을 차지했고, 12월 14일 자(11월 30일~12월 6일) 주간 앨범 차트에서 2위를 기록했다.

또한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에서 일본 1위에 랭크됐고, 타이틀곡 '기븐-테이큰'은 일본 라인 뮤직의 실시간 톱 100 차트에서도 1위에 올랐다.

엔하이픈은 차트 호성적뿐 아니라 일본 주요 인기 방송에 출연하며 인기몰이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11일 일본 TBS의 프로그램 '하야도키'와 '아사찬'에 연이어 출연한 엔하이픈은 데뷔 앨범과 타이틀곡 소개, 일곱 멤버의 개성을 드러내는 인터뷰와 신년 인사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한 엔하이픈은 18일 방송된 TBS 'CDTV 라이브! 라이브!'에서 '기븐-테이큰' 퍼포먼스를 풀버전으로 처음 선보였다. 방송 직후 ‘ENHYPEN’, ‘댄스 브레이크’ 등 관련 키워드가 일본 트위터 실시간 트렌드에 진입했고, 팬들의 응원 메시지가 쏟아졌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