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블랙핑크, '뮤빗 글로벌 초이스상' 1위 수상
/사진 = 가온차트 제공
/사진 = 가온차트 제공


2020 가온차트 어워즈에서 '뮤빗 글로벌 초이스상' 1위에 가수 임영웅과 걸그룹 블랙핑크가 선정됐다.

지난해 12월 7일부터 지난 10일까지 진행된 ‘뮤빗 글로벌 초이스상’에는 전 세계 232개 국가의 케이팝 팬덤 145만 5천여 명이 참여해 9,572만 표의 투표권을 행사했다.

가온차트 디지털 음원과 음반 판매 성적을 기준으로 남녀 후보를 선정해 1~3차에 걸쳐 진행된 투표에서 최종적으로 남자 부문 임영웅, 여자부문 블랙핑크가 수상자로 결정됐다.

남자부문 1위 임영웅은 총 17,433,743표(1차 589,926, 2차 2,215,417, 3차 14,628,400)를 얻었고, 블랙핑크는 총 8,508,368표(1차 650,530, 2차 1,686,152, 3차 6,17 1,686)를 획득하며 1위에 올랐다.

국가별로는 한국, 인도네시아, 필리핀, 말레이시아, 미국, 멕시코, 태국, 일본, 브라질, 인도, 페루, 아르헨티나, 베트남, 대만, 홍콩 등의 순으로 이용자들의 참여가 이어졌다.

1차, 2차 투표를 거쳐 3차 투표에 오른 남녀 10팀은 방탄소년단, 임영웅, 강다니엘, 김호중, 트레저, 세븐틴, 몬스타엑스,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스트레이키즈, 갓세븐 과 블랙핑크, 트와이스, 아이유, (여자)아이들, 여자친구, 마마무, 레드벨벳, 오마이걸, 아이즈원, 있지 순(2차 투표순위 기준) 이었다.

국내 가요시상식은 일반적으로 국내에서 집계되는 음원/음반 점수를 기초로 하여 1위를 발표해 왔지만, 글로벌 팬덤이 커진 상황에서 국내에서만 집계되는 방식으로는 한계가 있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이번 뮤빗 글로벌 초이스상은 전 세계 케이팝 팬덤이 국내 연말 가요시상식에 쉽게 참여할 수 있는 길을 열어줬다는 점에서 많은 주목을 받았다.

남자 부문 1위를 차지한 임영웅은 "아무나 받을 수 없는 상인데, 팬들의 많은 사랑으로 받은 상이어서 더 특별한 것 같다"는 소감을 남기기도 했다.

글로벌 케이팝 플랫폼인 뮤빗은 대한민국 대표 방송사들의 음악영상을 아티스트별, 멤버별, 앨범별로 쉽게 한 곳에서 찾아볼 수 있는 서비스다.

음악방송 글로벌 투표, 자신이 응원하는 아티스트의 생일과 기념일 등을 뮤빗 앱과 지하철 광고 등을 통해 축하할 수 있는 팬덤광고, 케이팝 덕심을 테스트해볼 수 있는 퀴즈 등 케이팝 팬덤을 위한 다양한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