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저 첫 정규 앨범 '더 퍼스트 스텝 : 트레저 이펙트'
11일 오후 6시 공개
그룹 트레저 /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트레저 /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트레저가 남매듀오 악동뮤지션 찬혁과의 작업 이야기를 전했다.

11일 오후 1시 트레저 첫 정규앨범 '더 퍼스트 스텝 : 트레저 이펙트'(THE FIRST STEP : TREASURE EFFECT)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윤재혁은 타이틀곡 제외한 수록곡 중 어떤 곡이 마음에 드냐는 질문에 "정규 앨범 12곡 좋다고 생각하지만 '슬로우모션'이라고 생각한다"며 "악뮤 찬혁 선배님께서 직접 저희에게 주신 곡이고, 시간 내서 디렉팅까지 봐주셔서 기억 남는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보석함'의 주제곡 '미쳐가네도' 수록됐는데 저희 트레저 멤버들의 시작을 알리는 만큼 멤버들에게도 많은 의미가 있는 특별한 곡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방예담은 이찬혁과의 작업에 대해 전했다. 그는 "찬혁 선배님께서 먼저 곡을 써주시겠다고 연락 왔다. '보석함' 때부터 관심있게 지켜보셨다면서 제안 해주셨다"며 "녹음하면서 현장에서 수정도 하시는 순발력을 보면서 감탄했다. 섬세한 디렉팅 덕분에 더 좋은 결과물이 나올 수 있었던 거 같다. 이 자리를 빌어서 감사하다는 말을 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그룹 트레저 /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트레저 /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번 타이틀곡 '마이 트레저'는 코로나19로 어렵고 힘든 시기, 듣는 순간 힘이 나고 기분이 좋아지는 노래. 앞서 티저를 통해 공개된 '마이 트레저'는 '더 좋은 날이 밝아 올 거야', '우린 결국 빛날 테니', '웃음을 잃지 마 절대로' 등의 가사를 공개한 바 있다.

트레저의 이번 신보 디지털 앨범에는 완전한 신곡 3곡을 포함해 10곡이 실렸다. 타이틀곡 '마이 플레저'를 비롯해 '나랑 있자 (BE WITH ME)', 그리고 '슬로우모션'(SLOWMOTION)이 1번부터 3번까지 트랙에 나란히 배치됐다.

이날 오후 6시 공개.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