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아이들, 11일 미니 4집 'I burn' 발매
타이틀곡 '화', 소연·안예은 의기투합
(여자)아이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여자)아이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여자)아이들이 새 앨범의 하이라이트 메들리를 공개하고 기대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큐브 엔터테인먼트는 7일 0시 (여자)아이들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미니 4집 '아이 번(I burn)'의 오디오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오디오 티저 영상에는 타이틀곡 '화(火花)'를 비롯해 '한(寒)', '문(MOON)', '웨어 이즈 러브(Where is love)', '로스트(LOST)', '달리아(DAHLIA)'까지 총 여섯 곡의 하이라이트 음원이 담겨있다.

타이틀곡 '화(火花)'는 동양적인 악기에 서늘한 감수성이 더해진 뭄바톤 장르의 곡으로 중독성 있는 훅과 감정 변화를 담은 노랫말이 인상적이다. 지난해 발표한 싱글 '덤디덤디(DUMDi DUMDi)'를 함께 작업한 리더 소연과 작곡가 Pop Time이 다시 한번 호흡을 맞춰 히트곡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앨범의 포문을 여는 '한(寒)'은 지난 2018년 발표한 디지털 싱글 '한(一)'과 '화(火花)'를 연결하는 곡으로, '천재 프로듀서' 소연과 '천재 싱어송라이터' 안예은이 의기투합해 독보적인 음악 세계를 펼쳐 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여기에 멤버 민니의 자작곡이자 솔직한 감정을 담은 가사가 인상적인 팝 장르의 'MOON', 레트로풍의 펑키 베이스와 멤버들의 보이스가 돋보이는 '웨어 이즈 러브', 우기가 처음으로 선보이는 자작곡이자 이별 후의 감정을 노래한 R&B 장르의 '로스트' 그리고 아름답고 매혹적이라는 의미와 불안정함과 욕심이라는 상반된 의미를 가진 꽃 '달리아'를 테마로 한 미디엄 팝 장르의 '달리아'까지 매력적인 총 여섯 곡에 대한 글로벌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미니 4집 '아이 번'은 이별 후 행복을 되찾기 전까지의 과정 속에서 느껴지는 여러 가지 감정들을 담은 앨범이다. (여자)아이들은 전곡 자작곡으로 채운 이번 신보를 통해 자체 제작 아티스트의 면모를 유감없이 뽐낼 예정이다.

한편, (여자)아이들의 미니 4집 '아이 번'은 오는 11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