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키스 훈 "완전체 활동 3월 예정…멤버들 합류요?"


그룹 유키스의 훈이 완전체 활동을 스포했다.

29일 텐아시아의 유튜브 채널 '티비텐' 코너 '텐 라이브쇼'에 훈이 출연해 독보적인 비주얼과 입담을 뽐냈다.
이날 훈은 유키스 활동 계획에 대해 "정확하게 활동 계획이 있다. 대략 3월로 보고 있다. 유키스가 댄스 그룹이기 때문에 팬들이 원하는 댄스곡으로 나올 것"이라며 "저도 곡을 쓰고 있다"고 말했다.

현재 유키스는 훈을 비롯해 준(이준영)과 수현 3명이다. 멤버들의 합류 계획이 있는지 궁금해하자 "없다. 3명이 활동한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훈은 내년 1월 27일 수현과 유닛곡인 'I wish'를 발매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