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KBS 가요대축제' 개최

아이돌 스타들 총출동
'2020 KBS 가요대축제' 몬스타엑스·NCT·스트레이키즈, 원타임 무대 재현할까


그룹 몬스타엑스와 NCT, 스트레이키즈가 뭉쳤다.

18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홀에서 '2020 KBS 가요대축제'가 열렸다.

이날 몬스타엑스의 주헌과 아이엠, NCT의 태용과 마크, 스트레이키즈의 방찬과 창빈이 함께 협업해 무대를 꾸민다고 예고했다.

"어떤 곡을 준비했냐"는 MC 아린의 질문에 태용은 "제가 이 무대의 온도를 한번 표현해 보겠다"며 '핫뜨거 핫뜨거'라며 선배 그룹 원타임의 'Hot 뜨거'의 한 소절을 불러 눈길을 끌었다.

방찬과 창빈은 "저희가 존경하는 선배들 음악을 할 수 있어서 기쁘고 준비하면서 많이 배웠다"고 소감을 전했다.

마크는 또 "재미있었다. 이런 조합은 새로웠다"고 덧붙였다.
/사진 = KBS '가요대축제' 방송화면
/사진 = KBS '가요대축제' 방송화면
'2020 KBS 가요대축제'는 신종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로 가수와 팬들이 만날 수 없는 상황을 '음악'과 '무대'로 연결하겠다는 의미를 담아 '커넥트'(Connect)란 슬로건을 내세웠다.

라인업으로는 방탄소년단, 박진영, 선미, 트와이스, 태민, 뉴이스트, 폴킴, 김연자, 설운도, NCT, 갓세븐, 마마무, 몬스타엑스, 스트레이키즈, 아이즈원, 에스파, (여자)아이들, 있지(ITZY), 여자친구, 제시, 오마이걸, 엔하이픈,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제시 등이 출연한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