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워너뮤직코리아
사진제공=워너뮤직코리아


가수 김호중이 트로트에 이어 클래식 음악계에도 새로운 역사를 썼다.

지난 11일 낮 12시 김호중의 클래식 미니앨범 ‘더 클래식 앨범’(THE CLASSIC ALBUM)이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두 종류로 구성된 김호중의 클래식 미니앨범은 발매와 동시에 각종 온라인 실시간 음원차트에 랭크됐다. 특히, 18일 오후 4시 기준 한터차트 음반 부문에서도 나란히 1위와 2위에 올랐다.
가수 김호중 클래식 앨범 재킷 커버 / 사진 = 워너뮤직코리아 제공
가수 김호중 클래식 앨범 재킷 커버 / 사진 = 워너뮤직코리아 제공
김호중은 클래식 미니앨범 선주문만으로 약 50만 장에 육박하는 기록을 세운 것은 물론 9월 발매된 정규앨범 ‘우리家’까지 포함해 2020년 밀리언셀러에 등극, 군백기에도 식지 않는 ‘트바로티’의 저력을 입증해 보였다.

‘네순도르마’와 ‘별은 빛나건만’, ‘오 솔레미오’, 뮤지컬 넘버 ‘지금 이 순간’ 등이 담긴 김호중의 클래식 미니앨범은 다양한 트랙으로 리스너에게 풍성한 들을 거리를 제공해 사랑받고 있다.

18일부터 오프라인 매장에서
가수 김호중 / 사진 = 워너뮤직코리아 제공
가수 김호중 / 사진 = 워너뮤직코리아 제공
만나볼 수 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