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엠넷 방송화면
사진 = 엠넷 방송화면


사진 = 엠넷 방송화면
사진 = 엠넷 방송화면
그룹 NCT와 아이즈원이 페이보릿 남녀 그룹으로 각각 뽑혔다.

6일 오후 엠넷 2020 MAMA (Mnet ASIAN MUSIC AWARDS,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가 열렸다.
사진 = 엠넷 방송화면
사진 = 엠넷 방송화면
이날 페이보릿 피메일 그룹에는 아이즈원이 호명됐다. 무대에 오른 아이즈원은 여러 스태프들을 비롯해 팬덤에게 인사하며 "이렇게 멋있는 무대에서 큰 상을 받을 수 있게 되어서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사진 = 엠넷 방송화면
사진 = 엠넷 방송화면
이어 페이보릿 메일 그룹 트로피를 들게된 NCT는 "만날 수는 없지만 여러분의 응원이 저희에게 와 닿는 거 같아서 정말 감사드린다"고 인사했다. 그러면서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식구들과 이수만 대표 프로듀서에게도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2020 MAMA'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비대면으로 치러졌다. '뉴토피아'라는 슬로건을 내걸었다.

'2020 MAMA'에는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글로벌 아이돌 그룹 NCT, 몬스타엑스, 트와이스,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세븐틴, 마마무, 갓세븐, 아이즈원, 트레저, 스트레이키즈, 엔하이픈, 에이티즈, 오마이걸, 크래비티, 더보이즈 등이 총출동한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