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 = 엠넷 방송화면
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 = 엠넷 방송화면


그룹 방탄소년단이 올해의 앨범상의 기쁨을 누렸다.

6일 오후 엠넷 2020 MAMA (Mnet ASIAN MUSIC AWARDS,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가 열렸다.
미국 방송인 제임스 코든 / 사진 =  엠넷 방송화면
미국 방송인 제임스 코든 / 사진 = 엠넷 방송화면
이날 앨범 오브 디 이어의 시상자로 미국 방송인 제임스 코든이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코든은 "제가 이 앨범의 컴백 무대를 함께하기도 했다"며 "멤버 중 한 명의 파파모찌기도 하다"고 특별한 소개를 했다.

올해의 앨범상의 영예는 방탄소년단에게 돌아갔다.
그룹 방탄소년단/ 사진 = 엠넷 방송화면
그룹 방탄소년단/ 사진 = 엠넷 방송화면
그룹 방탄소년단/ 사진 = 엠넷 방송화면
그룹 방탄소년단/ 사진 = 엠넷 방송화면
지민은 어깨 수술로 회복 중인 슈가에게 전화 연결을 해 소감을 들었다. 슈가는 "올해의 앨범상을 주신 아미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올해의 앨범상을 받다니 마음이 정말 좋다"고 감사 인사했다.

슈가는 또 "무대에 서고 싶은데 열심히 재활하고 있으니까 너무 걱정하지 말라"고 덧붙였다.

한편 '2020 MAMA'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비대면으로 치러졌다. '뉴토피아'라는 슬로건을 내걸었다.

'2020 MAMA'에는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글로벌 아이돌 그룹 NCT, 몬스타엑스, 트와이스,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세븐틴, 마마무, 갓세븐, 아이즈원, 트레저, 스트레이키즈, 엔하이픈, 에이티즈, 오마이걸, 크래비티, 더보이즈 등이 총출동한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