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클래식 앨범' 선주문량 49만2200장
'우리家' 53만장 판매고
사진제공=워너뮤직코리아
사진제공=워너뮤직코리아


가수 김호중이 2020년 밀리언셀러에 등극했다.

오는 11일 발매되는 김호중의 클래식 미니앨범 ‘더 클래식 앨범’(THE CLASSIC ALBUM)은 4일 오전 10시 기준 선주문량 49만 2200장을 돌파하며 ‘트바로티’의 막강한 팬덤을 자랑하고 있다.
사진제공=워너뮤직코리아
사진제공=워너뮤직코리아
김호중의 클래식 미니앨범은 지난달 24일부터 예약 판매가 시작됐다. 많은 팬들에게 뜨거운 반응을 얻으며 기대감을 자아내고 있다.

앞서 발매한 정규앨범 ‘우리家’ 역시 53만 장 이상의 판매고를 올리며 더블 플래티넘 타이틀도 따낸 김호중은 올해 발매한 두 개의 앨범으로 총 100만 장 이상의 판매량을 기록, 성인가요와 클래식계 새로운 역사를 써내려가고 있다.

2개의 종류로 구성되는 김호중의 클래식 미니앨범은 ‘네순도르마’, ‘남몰래 흘리는 눈물’, ‘별은 빛나건만’, ‘오 솔레미오’, 스페셜 트랙인 ‘풍경’, 뮤지컬 넘버 ‘지금 이 순간’ 등이 담겨 다채로운 음악으로 리스너의 감성을 충족시킬 예정이다.
가수 김호중 / 사진 = 워너뮤직코리아 제공
가수 김호중 / 사진 = 워너뮤직코리아 제공
군백기가 믿기지 않는 파워를 보여주고 있는 김호중의 클래식 미니앨범은 오는 11일 낮 12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되며, 오프라인으로는 18일부터 만나볼 수 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