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작곡 '디자이너'로 가수 데뷔
가수 최환희 / 사진 = 로스차일드 제공
가수 최환희 / 사진 = 로스차일드 제공


故 최진실 아들 가수 최환희가 지플랫(Z flat)란 활동명으로 가수 데뷔했다.

지플랫과 혼담의 데뷔 싱글인 자작곡 '디자이너'(Designer) 음원이 2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디자이너'(Designer)는 가요계에 첫 발을 내딛으며 음악으로서 새로운 인생을 시작하겠다는 지플랫의 마음가짐이 그대로 반영된 듯 에너지가 넘치는 멜로디가 돋보였다.

특히, 지플랫의 깔끔한 중저음 보이스와 여성보컬 혼담의 청량한 보이스가 잘 어우러진 웰메이드 앨범으로 지친 대중들의 마음에 활력소가 될 전망이다.
가수 지플랫 데뷔곡 '디자이너' 재킷 커버 / 사진 = 로스차일드 제공
가수 지플랫 데뷔곡 '디자이너' 재킷 커버 / 사진 = 로스차일드 제공
소속사 측은 '디자이너'에 대해 "밝은 느낌의 힙합 장르에 경쾌한 신스와 플럭 소리, 중독성 있는 후렴구가 인상적인 곡으로 대중적이면서 고급스럽다"고 소개했다.

공개된 트랙 이미지는 디자이너라는 제목에 걸맞게 비비드한 컬러와 세련된 레터링으로 아티스트들의 이미지를 표현했다.

지플랫은 "이번 앨범을 통해 스무살 그대로의 밝은 이미지로 대중들이 바라봐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소속사 측은 또 "'디자이너' 뮤직비디오는 음원 발매 이후 일주일 후에 공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