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스테이씨 / 사진 = 텐아시아 사진DB
그룹 스테이씨 / 사진 = 텐아시아 사진DB


프로듀서 블랙아이드필승(최규성, 라도)의 첫 자체 제작 걸그룹 스테이씨(STAYC)의 쾌속 행보가 이어지고 있다.

스테이씨의 첫 번째 싱글 '스타 투어 영 컬쳐'(Star To A Young Culture) 타이틀곡 '소 배드'(SO BAD) 뮤직비디오는 13일 오후 2시 기준 공식 유튜브 조회수 206만뷰를 돌파했다. 공개 20시간 만이다.

지난 12일 오후 6시 음원과 함게 공개된 '소 배드' 뮤직비디오는 업로드되자마자 국내외 네티즌들의 관심을 한몸에 받았고, 발매 7시간 만에 조회수 100만뷰를 넘어섰다. 이제 갓 데뷔한 신인 그룹의 뮤비임에도 조회수 증가 속도가 가파른 만큼 단기간 내 1000만뷰 점령도 기대를 모은다.

'소 배드' 뮤직비디오는 슈퍼주니어, 청하, 세븐틴, NCT 127, (여자)아이들 등 국내 최정상급 아티스트들의 뮤비를 탄생시킨 리전드 필름(Rigend Film)이 제작했다. 화려한 영상미와 어우러지는 스테이씨 멤버들의 다채로운 비주얼과 매력이 국내외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소 배드'는 블랙아이드필승과 전군이 작사, 작곡, 프로듀싱한 곡으로, 서툰 사랑의 시작이지만 자신의 마음을 숨김없이 말하는 10대의 당당함을 표현했다. 스테이씨 특유의 '틴프레시'(TEEN FRESH)가 돋보이는 이 곡은 리스너들의 호평에 힘입어 발매 직후 벅스 17위, 지니 51위 등 주요 음원사이트 실시간 차트 상위권 랭크됐다.

스테이씨는 13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뮤직뱅크'를 통해 데뷔 첫 음악방송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