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이스트·엔하이픈 1차 라인업 발표
사진 =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뉴이스트와 엔하이픈(ENHYPEN)이 빅히트 레이블즈(Big Hit Labels) 소속 아티스트들의 합동 공연에 참여한다.

'2021 뉴 이어즈 이브 라이브'(NEW YEAR’S EVE LIVE)는 빅히트 레이블즈의 아티스트들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최초의 콘서트로, 2020년의 마지막 날인 12월 31일 오프라인 공연과 온라인 라이브 스트리밍을 통해 동시에 펼쳐질 예정이다. 공연과 함께 2021년 새해 카운트다운 행사도 진행된다.

뉴이스트와 엔하이픈은 10일 각각 자신들의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와 커머스 플랫폼 위버스샵 등을 통해 '2021 뉴 이어즈 이브 라이브' 개최 및 출연 소식을 알렸다.

뉴이스트는 지난 5월, 여덟 번째 미니앨범 '더 녹턴'(The Nocturne)을 발표하고 타이틀곡 '아임 인 트러블'('I'm in Trouble)로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오는 30일 데뷔를 앞둔 엔하이픈은 엠넷 '아이랜드'(I-LAND)를 통해 선정된 7인조 보이그룹. 데뷔 전부터 글로벌 팬덤의 지지를 받고 있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CI. 사진 =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CI. 사진 =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빅히트의 '2021 뉴 이어즈 이브 라이브'는 추후 상세 공지를 통해 추가 라인업이 공개된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