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밴드 호피폴라의 보컬 하현상이 신곡 '3108'을 발표한다.

하현상은 오늘(10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를 통해 디지털 싱글 '3108'을 발매한다.

'3108'은 EDM 사운드에 서정적인 멜로디를 더한 팝 장르의 곡으로, 하현상이 작사, 작곡, 편곡에 참여했다.

지난날 사랑이 소중한 줄 모르고 함부로 하여 잃게 되고, 최선을 다하지 못한 자신의 모습을 후회하는 모습을 애틋한 노랫말로 표현, 빛보다 빠르게 과거로 달려가 그때의 너를 다시 만나고 싶다는 간절한 마음을 담았다.

하현상만의 감미로운 음색이 애절한 감성을 배가하며 극적인 분위기를 고조시킨다.

음원과 함께 공개되는 뮤직비디오에는 시계, 꽃 등 시간의 흐름을 상징하는 매개체들이 잇따라 등장해 신비로운 무드를 자아낸다. 일러스트와 모션 그래픽을 활용해 곡에 어울리는 몽환적인 느낌을 주면서도 빛보다 빠르게 달려, 시간을 역행하는 느낌을 준다.
사진제공=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하현상은 신곡 '3108'을 통해 전작인 'Nostalgia'를 잇는 세련된 팝 스타일로 자신만의 음악 세계를 확장한다.

호피폴라와는 또다른 하현상만의 감성과 스토리텔링이 어우러진 음악을 통해 하현상표 음악적 정체성을 확립하고 실력파 싱어송라이터로의 입지를 한층 공고히 할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