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젠트 : 유' 이후 약 2년만 정규 앨범
 그룹 갓세븐 컴백 포스터. 사진 =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갓세븐 컴백 포스터. 사진 =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갓세븐이 11월 30일 정규 4집을 발매하고 전격 컴백한다.

JYP엔터테인먼트는 9일 0시 갓세븐 공식 SNS 채널에 '글로벌 대세돌'의 귀환을 알리는 컴백 포스터를 오픈했다.

갓세븐은 30일 새 앨범 '브리드 오브 러브 : 라스트 피스'(Breath of Love : Last Piece)를 발표하고 활동에 돌입한다. 이에 앞서 23일 18시 신곡 'Breath (넌 날 숨 쉬게 해)'를 선공개해 컴백 열기를 더욱 뜨겁게 달굴 계획이다.

특히 'Breath (넌 날 숨 쉬게 해)'라는 감성 가득한 신곡 제목이 신보명 '브리드 오브 러브 : 라스트 피스'와 이어져, 새 앨범에 대한 궁금증으로 이어지고 있다.

감각적인 컴백 포스터 디자인 역시 새 콘셉트에 대한 기대감을 자극한다.

이번 음반은 2018년 9월 발매한 '프레젠트 : 유'(Present : YOU) 이후 약 2년 만의 정규 앨범이라는 점에서 더욱 특별하다.

갓세븐은 신보 '브리드 오브 러브 : 라스트 피스'와 선공개곡의 분위기를 엿볼 수 있는 다양한 티징 콘텐츠를 순차적으로 오픈할 계획이다.

한편, 갓세븐은 2014년 미니 1집 '갓 잇?'(Got it?)으로 데뷔한 이후 꾸준히 작사, 작곡에 참여해 깊은 음악성을 뽐낸 바 있다.

일곱 멤버의 개성을 담은 이번 작품으로 전 세계 리스너들의 마음을 한 번 더 훔칠 전망이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