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철 35주년 기념 스페셜 싱글 '마이러브'
5일 공개 예정
가수 태연(왼쪽)과 이승철/ 사진 = 플렉스엠 제공
가수 태연(왼쪽)과 이승철/ 사진 = 플렉스엠 제공


가수 이승철 소속사 플렉스엠은 걸그룹 소녀시대 태연이 이승철 35주년 기념 스페셜 싱글 '마이 러브'(My Love)에 듀엣으로 함께 호흡을 맞춘다고 밝혔다.

이번 싱글은 데뷔 35주년을 맞이한 이승철의 35주년 앨범의 스페셜 싱글로 이승철과 태연이 만나 역대급 듀엣곡을 선사할 예정이다.

태연이 속한 소녀시대는 이승철의 '소녀시대'를 리메이크한 인연이 있다.

이번 신곡은 오는 4일 0시 플렉스엠 공식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 SNS 채널을 통해 티저 공개 예정이다. 화려한 도심의 야경을 배경으로 촬영된 이번 티저에서 이승철과 태연의 뛰어난 가창력은 물론 선후배 간의 훈훈한 모습을 보여주었다는 후문.

이번 신곡은 2013년 발매된 11집 앨범 타이틀곡인 '마이 러브'를 재해석한 듀엣 버전으로 오는 5일 발매될 예정이다.
가수 태연(왼쪽)과 이승철/ 사진 = 플렉스엠 제공
가수 태연(왼쪽)과 이승철/ 사진 = 플렉스엠 제공
플렉스엠 관계자는 "올해로 데뷔 35주년을 맞이한 이승철은 이번 스페셜 싱글 발표를 시작으로 2021년 상반기 35주년을 완성하는 앨범을 공개할 예정"이라며 "태연뿐만 아니라 또 다른 역대급 콜라보를 준비하고 있다"고 귀띔했다.

또한 이승철은 오는 28일부터 시작되는 전국 5개 도시 투어 콘서트 '우리, 이제 만나요'로 팬들과 공연으로 직접 만난다. 또, 엠넷 오디션 프로그램 '캡틴'에 심사위원으로 출연한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