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엔터 "물심양면 지원, 든든한 동반자와 가족 될 것"
환희 "새로운 열정과 진정성으로 보답하겠다"
사진 = BT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BT엔터테인먼트 제공


남성 듀오 플라이 투더 스카이(Fly To The Sky) 환희가 새로운 둥지를 틀었다.

28일 신생 기획사 BT엔터테인먼트는 환희와 전속 계약 소식을 공개했다.

BT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서로에게 긍정적인 시너지를 일으키며 건강한 관계로 성장해 나가겠다. 원조 아이돌 출신으로, 국내 최고 아티스트의 새로운 다짐과 성공을 위해 물심양면 지원을 아끼지 않는 든든한 동반자이가 가족이 되겠다”고 전했다.

환희는 “오랜 기간 넘치는 사랑을 받은 만큼 더 새로운 열정과 진정성 있는 모습으로 보답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새로운 소속사에서 활동을 시작하는 환희의 행보에 기대가 모인다.
사진 = BT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BT엔터테인먼트 제공
한편 환희는 1999년 남성 R&B 듀오 플라이 투 더 스카이로 데뷔해 올해로 21년째를 맞이했다.

플라이 투 더 스카이는 4집 앨범의 타이틀곡 ‘미싱 유’(Missing You)로 큰 인기를 끌었다. 환희가 처음으로 가창한 SBS 드라마 ‘패션 70's’의 OST 수록곡 ‘가슴 아파도’는 최근까지도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다.

2009년 8집 앨범 이후 솔로 활동에 주력했던 플라이 투 더 스카이는 2014년 9집 앨범 ‘컨티뉴엄’(Continuum)로 가요계에 컴백했다. 플라이 투 더 스카이는 데뷔 20주년을 맞은 지난해 10월 열 번째 정규 앨범 ‘하이 플라이’(Fly High)를 발매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