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플라·루피, 대마초 적발
경찰 조사, 양성 반응
'쇼미777' 우승·준우승
나플라 루피 / 사진 = 채널A 영상 캡처
나플라 루피 / 사진 = 채널A 영상 캡처


래퍼 나플라와 루피가 대마초 흡입 혐의로 적발됐다.

19일 채널A는 래퍼 나플라와 루피가 지난해 9월 대마초 흡입 혐의로 적발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경찰의 압수수색 조사 과정에서 마약 양성 반응이 나왔다.

이들 외에도 같은 소속사의 또 다른 래퍼 3명, 지인 5명 등에서도 마약 양성 반응이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나플라와 루피는 지난 2018년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777'에서 각각 우승, 준우승을 한 바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