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러쉬, 입대소식 전해
"2년 정도 헤어지는 시간"
새 앨범 '위드 허' 발매
크러쉬 / 사진 = 피네이션 제공
크러쉬 / 사진 = 피네이션 제공


가수 크러쉬가 입대 소식을 직접 전했다.

19일 크러쉬는 자신의 공식 팬카페에 "11월 12일부터 2년 정도 여러분과 잠시 헤어지는 시간을 가지게 됐다"라며 오는 11월 12일 입대한다고 밝혔다.

크러쉬는 "한동안 헤어질 걸 생각하니 너무 아쉬워 그 전에 저의 모든 걸 쏟아 부은 음악을 열심히 만들었고, 앨범 발매 마무리 작업을 정말 공들여 하고 있다"라며 팬들에 대한 애정을 보였다.

한편, 크러쉬는 새 EP앨범 'with HER(위드 허)'를 발매, 태연과 함께 한 타이틀곡 '놓아줘'를 공개하며 관심을 받고 있다.

전문

안녕하세요, 쉬바미 여러분. 크러쉬에요!

요즘 아침, 저녁으로 매우 선선한데 다들 건강 잘 챙기고 계시죠?

방송을 통해 많은 분들께서 알고 계시겠지만, 11월 12일부터 2년 정도 여러분과 잠시 헤어지는 시간을 가지게 되어 여러분들께 가장 먼저 알려요.

그동안 쉬지 않고 여러분께 더 좋은 음악을 들려드리기 위해, 그리고 여러분들과의 만남을 위해 달려왔던 것 같아요.

정규 앨범도 오랜만에 선보이게 되었고, 작년 연말에는 콘서트도 했고요.

한동안 헤어질 걸 생각하니 너무 아쉬워 그 전에 저의 모든 걸 쏟아 부은 음악을 열심히 만들었고, 앨범 발매 마무리 작업을 정말 공들여 하고 있습니다.

기대 많이 해주시고, 저는 또 여러분들과 다시 만날 날을 고대하며 잘 지내겠습니다.

우리 쉬바미 여러분들 항상 건강하고, 늘 지금처럼 행복하시길 바라요! 너무 너무 사랑합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