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미니 10집 '위드' 타이틀곡 '데이지' 활동
펜타곤 키노. 사진 =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펜타곤 키노. 사진 =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그룹 펜타곤(진호, 후이, 홍석, 신원, 여원, 옌안, 유토, 키노, 우석) 키노가 앨범 재킷 커버를 직접 그린 소감을 전했다.

펜타곤은 12일 오후 4시 미니 10집 '위드'(WE:TH)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키노는 이번 신보 온라인 아트 커버 재킷을 직접 그렸다고 밝히며 "사실 그림을 전공한 것도 아니고 시작한 것도 8개월 밖에 안됐다"며 "팬들에게 이렇게 빨리 보여드릴 수 있을지 몰랐는데, 진심을 다해서 그렸다"고 말했다.

이어 "전문가분들이나 여러분들이 보시기에 부족함이 없게 준비해서 보여드리고 싶어서 처음엔 못하겠다고 했는데 주변 분들이 저를 설득해 주셨다"며 "제가 정말 좋아하는 꽃을 그리게 됐고, 펜타곤의 온라인 아트커버면 멋지게 데뷔하는 기분이겠다 해서 설레는 마음으로 그렸다"고 미소 지었다.
사진 =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사진 =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이번 펜타곤 타이틀곡 '데이지'는 강렬한 사운드가 돋보이는 얼터너티브 록 장르의 곡. 이별 뒤 누구나 겪었을 법한 아련하고 슬픈 마음을 트렌디하면서도 섬세하게 표현한 가사가 인상적이다.

특히, '자체 제작돌'이란 수식어에 걸맞게 펜타곤 멤버 후이와 우석, 작곡가 네이슨 NATHAN)이 새 앨범 작업을 했다.

12일 오후 6시 공개.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