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트 터치 미' 작곡가진 블랙아이드필승 첫 자체제작
박시은-배수민-윤세은 3명 멤버 선공개
사진 = 하이업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하이업엔터테인먼트 제공


작곡가 그룹 블랙아이드필승의 첫 자체 제작 걸그룹 하이업걸즈(가칭)가 정식 팀명 스테이씨(STAYC)로 데뷔일을 확정 짓고 본격 출격을 알렸다.

12일 소속사 하이업(HIGH-UP)엔터테인먼트는 “하이업걸즈의 정식 팀명을 스테이씨로 확정하였으며, 오는 11월 12일에 정식 데뷔한다”라고 밝혔다.

스테이씨는 트와이스, 청하, 에이핑크, 씨스타 등 인기 걸그룹들의 히트곡 다수를 배출한 K-POP 대표 프로듀싱팀이자, 최근 환불원정대의 첫 활동곡 ‘돈트 터치 미’(DON'T TOUCH ME)를 작곡한 블랙아이드필승이 처음으로 자체 제작 및 프로듀싱을 맡은 걸그룹이다.

지난달에는 각종 드라마에 출연하며 배우로서도 깊은 인상을 남긴 박시은을 시작으로 배수민, 윤세은까지 단 3명의 멤버만을 선공개하며 데뷔 전부터 높은 관심을 모아왔다.
사진 = 하이업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하이업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테이씨라는 그룹명은 ‘Star To A Young Culture’의 약자로, ‘젊은 문화를 이끄는 스타가 되겠다’는 의미를 지니고 있다. 스테이씨가 어떤 콘셉트로 가요계에 도전장을 내밀지 주목된다.

금일 공식 SNS 계정을 오픈하고, 팀 로고 이미지를 공개하면서 본격적인 데뷔 초읽기에 돌입한 스테이씨는 데뷔일까지 다양한 프로모션 티저 콘텐츠를 공개하며 팬들의 기대감을 높일 예정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스테이씨가 아직 데뷔 전임에도 많은 관심과 응원을 보내주셔서 감사하다. 멤버들은 현재 더욱 멋진 모습으로 인사드리기 위해 데뷔 준비에 구슬땀을 흘리는 중”이라며 “아직 베일에 가려진 스테이씨 멤버들의 프로필도 곧 공개될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