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일 초아 개인 유튜브 채널 개설
프라이머리와 작업한 신곡 28일 공개
사진 = 그레이트엠 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그레이트엠 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레이트엠 엔터테인먼트가 복귀한 가수 초아에 대한 러브콜이 많이 쏟아지고 있다며 활동 계획을 전했다.

28일 그레이트엠 엔터테인먼트는 "초아의 복귀 소식이 알려지자 다양한 분야의 광고 제의뿐만 아니라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수많은 러브콜이 이어져 신중한 선택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초아는 지난 19일 유튜브 채널을 오픈하고 첫 영상으로 커버 곡 영상을 올려 오래 기다린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더불어 함께 짧은 시간 안에 높은 조회 수와 구독자 수를 기록했다.

또한, 초아는 새롭게 출시되는 게임 '엘리먼트9'의 광고모델로 발탁됐다. 해당 광고는 28일부터 각종 디지털 매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초아는 프로듀서 프라이머리와 함께 작업한 신곡 '클라우드'(cloud)를 이날 오후 6시에 공개할 예정이다. 특히 초아는 2015년 '아끼지 마'라는 곡으로 프라이머리와 함께 호흡을 맞춘 바 있어 또 한번의 시너지가 기대된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