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오마이걸의 유아 /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그룹 오마이걸의 유아 /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그룹 오마이걸(OH MY GIRL) 유아가 순수하고 매혹적인 '숲의 아이'로 변신했다.

유아는 2일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의 공식 SNS채널을 통해 첫 번째 미니앨범 'Bon Voyage'의 콜라주 티저와 함께 새로운 이미지 2장을 공개했다.

콜라주 기법으로 제작된 무빙 티저 속 유아의 머리 위로 돋아난 뿔에는 꽃들과 풀잎들이 자라나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솟아난 뿔을 중심으로 여러 마리의 동물들과 나비가 찾아들며 마치 유아 그 자체가 '숲'이자 '숲에 살고 있는 아이'일수도 있음을 암시해 신곡 '숲의 아이(Bon Voyage)'의 스토리텔링과 콘셉트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그룹 오마이걸의 유아 /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그룹 오마이걸의 유아 /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또한 이날 함께 공개된 두 장의 티저 이미지에서 유아는 매혹적이면서도 카리스마 넘치는 아우라를 발산했다. 레드빛 컬러의 헤어와 주근깨가 드러나는 네추럴한 무드 속에 유아만의 몽환적이면서도 순수함이 느껴진다.

앞서 유아는 서로 상반된 분위기의 포스터를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밤과 낮 버전의 포스터에서 유아는 몽환적이고도 순수한 매력뿐만 아니라 강렬한 에너지와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반전미를 드러내며 호기심을 자극했다.

오마이걸의 멤버 유아는 보컬, 퍼포먼스 어느 하나 빠지지 않는 독보적인 실력으로 스포트라이트를 받아왔다. 첫 솔로 앨범을 통해 유아만의 강렬하고 매력적인 보이스 그리고 탁월한 콘셉트 소화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유아의 첫 번째 미니앨범 'Bon Voyage'는 오는 7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